문희상 국회의장, 국회 정각회 봉축점등식 /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이성효 기자

작성 2020.05.16 16:25 수정 2020.05.16 16:25


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 문희상 국회의장은 15일 저녁 의장접견실에서 한국불교 종단협의회 회장단과 차담회를 가졌다.

차담회 이후 종단협의회 회장단과 국회 정각회 회원들은 국회 중앙 잔디마당으로 자리를 옮겨 ‘불기 2564년 부처님오신 날’을 축하하는 봉축점등식 행사를 열“고 상생과 화합의 자비로운 마음이 정치권에도 꽃 피우길 기원하는 봉축탑은 이날부터 3주 동안 국회를 밝힐 예정이다.

차담회에는 한국불교종단협의회 회장인 원행 스님(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차석부회장인 회성 정사(대한불교진각종 통리원장), 부회장인 홍파 스님(대한불교관음종 총무원장)·범해 스님(대한불교조계종 중앙종회의장)·인선 정사(불교총지종 통리원장), 사무총장 지민 스님(대한불교삼론종 총무원장)과 국회 정각회 회장인 강창일 의원, 부회장인 이진복 의원·이원욱 의원, 간사인 오영훈 의원 등이 참석했다.

 

〔저작권자 경찰일보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Copyrights ⓒ 아프리카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성효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경찰신문
s1543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