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자로 즐기는 인문학 여행 떠나요”

도자재단, ‘2020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

서문강 기자

작성 2020.05.30 09:51 수정 2020.05.30 10:05
사진=경기도



한국도자재단은 ‘2020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꿈과 끼를 찾아보는 도자문화여행’에 참여할 청소년을 모집한다고 29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한국박물관협회 주관, 한국도자재단이 시행하는 사업으로 도자를 통해 문화의 가치를 살펴보고, 우리도자 문화의 우수성을 알리고자 기획됐다.

 

‘꿈과 끼를 찾아보는 도자문화여행’은 청소년들이 도자 역사와 공예를 익힐 수 있는 진로체험 교육 프로그램으로 자유학기제 등 학교 교과과정에 연계해 진행된다.

 

7월부터 11월까지 총 4회 차로 이론과 실습으로 구성됐으며, 이론은 ▲조선왕실 도자이야기 ▲사옹원과 분원 개념 이해 ▲박물관 역할과 기능, 실기는 ▲청자 상감기법 체험 ▲경복궁 고궁박물관 답사 ▲큐레이터 체험 등으로 다양한 교육과정이 진행된다.

 

참가대상은 초등·중학교 11개 학급 내외로 선착순 모집하며 참가비용은 무료다. 자세한 강좌일정과 신청방법은 한국도자재단 홈페이지 (www.kocef.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s ⓒ 아프리카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서문강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코스미안뉴스